ANIYA ENGINEERING

ANIYA ENGINEERING

카타르 박물관 프로젝트에서 만난 Sandish가 동업자들과 함께 회사를 설립했다. 철골 디테일링과 샵드로잉, 제작도, CNC가공정보 제작 등을 주로 한다고 한다. 그리고 요즘 대세에 맞게 BIM관련 서비스도 하고 있다.

카타르 복잡한 부트 와 기초에 Rebar를 테클라 스크립트로 해결하는 모습에 깜짝 놀랐던 기억이 있다. 모델링 자동화의 필요성에 대해서는 늘 생각하고 있었지만, VB를 써 그자리에서 rebar설계를 마치는 모습은 인상적이었다. 지금은 위드웍스에서 배상현씨를 보면서 또 그 느낌을 느끼고 있다.

VPL인 그래스호퍼는 훨씬 사용자가 다루기 쉽고, 오류를 시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어 건축 시공 엔지니어링 분야에서 엄청나게 사용될 것 같다. 테클라의 모델링 한계점을 라이노로 충분히 극복할 수 있고, 도면화 템플릿 등을 만들어 놓는다면 앞으로 좋은 사업 분야가 될 듯 하다.

No Comments

Leave a Reply